메뉴 건너뛰기

현우진의 홀로요리 22 : 못생긴 골뱅이무침

posted Jul 30, 2020

못생긴 골뱅이무침

 

 

'잘생긴 거지가 밥 얻어먹는다.'

 

잘생긴 거지가 밥 얻어먹는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저희 어머니께서 어릴 때부터 저에게 늘 하시던 말씀입니다. 사실 어릴 적에는 그저 세수나 하라는 뜻으로 들었습니다. 즉 이 말씀은 미모지상주의를 말하는 것이 아니라, 좀 깨끗하게 다녀야 여러 사람이 당신을 상대해주는 뜻일 수도 있습니다. 어머님의 기도 중에 늘 '남의 눈에 잎이 되고 꽃이 되게 하소서'라는 말이 있거든요. 늘 귀한 사람이 되게 해주라고 비셨던 거죠.

어쨌든, 거지의 경쟁력은 얼마나 밥을 얻어먹느냐인데, 더럽고 불쌍하게 보일수록 경쟁력을 가질 거 같지만 그렇지 않다는 것입니다, 심리학 수업에도 배웠듯이 어떤 경고성 멘트나 그림, 사진이 혐오 이상 넘어가면 그 메시지는 의미가 없듯이 말입니다. 예를 들면 담뱃갑의 사진은 너무 혐오스러워서 쳐다도 보지 않기에 금연 기능하고는 상관없다는 이야기가 있듯이요.

엄마가 말하는 그런 의미는 당연히 자신의 얼굴과 매너에 책임을 지라는 뜻이겠지요. 나이 들면서 생각이 새롭게 정리가 돼요. 살면서 필요한 것, 검소한 것을 두고 깨끗하다면 공간이 넓어진다는 것, 살면서 불필요한 생각, 쓸데없는 관계, 자만심과 허영심, 열등감을 깨끗하게 쓸어버리면 마음이 넓어진다는 것, 이런 뜻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그런데 문득 이렇게 더운 요즘에는 반대로 못생긴 골뱅이 생각나네요. 

 

간단히 골뱅이무침을 해볼까 합니다.

 

1. 골뱅이 준비

- 캔 하나 사면됩니다. 진액이 가득한데요, 통조림 안에 물을 빼시고 준비를 하시면 됩니다.

- 깔끔함을 원하실 경우, 골뱅이의 찐득한 액체가 싫으실 경우, 한번 헹구어 내서 사용하세요.

 

2. 파무침 준비

골뱅이에는 파가 중요하죠. 사실 골뱅이무침보다 파무침이라는 표현이 좋습니다. 일단 파를 얇게 썰어야 하는데요. 얇다고 실파보다는 대파를 하시는 게 더 좋아요. 이럴 때는 칼보다 포크를 활용하시면 됩니다. 파의 머리를 잡고 포크로 박박 긁는다고 생각하세요. 포크로 힘을 줘서 파를 긁으시면 실파처럼 나옵니다. 

골뱅이 한 통에는 대파 2대가 있으면 됩니다.

 

3. 양념장 만들기 

양념으로는

- 고춧가루 밥숟가락으로 두 스푼

- 깨 밥숟갈로 한 스푼

- 간장 밥숟가락 두 스푼

- 설탕 밥숟가락 한 스푼 (매실액으로 대체하셔도 됩니다)

- 식초 밥숟가락 한 스푼

 

이도 저도 안 되면 그냥 마트에서 비빔국수용 양념장을 팔아요. 그거 넣으시면 더더욱 간단.

 

사진1_resize.jpg

양념 준비

 

4. 소면 – 국수 만들기

사실 골뱅이무침에는 소면이 중요하죠. 5백 원짜리 동전만큼이 1인분. 그러니 넉넉하게 손가락으로 오케이 해보세요. 그러면 한두 명이 먹기 충분합니다.

 

5. 골뱅이무침 만들기

파무침을 만들면 골뱅이를 넣어 섞어 둡니다. 집에 황태포가 있으면 좀 넣으시면 됩니다. 저는 지난번 백담사 갔을 때 사두었던 용대리 황태포가 있어서 같이 넣었습니다.

 

사진2_resize.jpg

골뱅이무침

 

6. 세팅하기

접시에 이쁘게 담아서 옆에 소면을 깔아주세요.

 

사진3_resize.jpg

골뱅이무침과 여름날의 세팅

 

현우진-프로필이미지.gif

 


  1. 현우진의 홀로요리 23 : 투정 부리고 싶을 때 먹는 음식, 된장찌개

    Date2020.08.30 Views44
    Read More
  2. 현우진의 홀로요리 22 : 못생긴 골뱅이무침

    Date2020.07.30 Views47
    Read More
  3. 현우진의 홀로요리 21 : 중화식 돼지 야채볶음(일명 고추잡채)

    Date2020.06.30 Views53
    Read More
  4. 현우진의 홀로요리 20 : 아무것도 하지 않는 홀로요리

    Date2020.05.30 Views40
    Read More
  5. 현우진의 홀로요리 19 : 관자와 버터마늘 사과구이 - 요리는 삶과 죽음의 문제

    Date2020.05.02 Views54
    Read More
  6. 현우진의 홀로요리 18 : 멀리 날아갈고 싶을 때 - 사과소스와 닭날개 구이

    Date2020.03.29 Views40
    Read More
  7. 현우진의 홀로요리 17 : 블랙퍼스트 – 행운의 비결

    Date2020.03.02 Views76
    Read More
  8. 현우진의 홀로요리 16 : 크랩 칼국수와 진저 아이스 아메리카노

    Date2019.12.29 Views103
    Read More
  9. 현우진의 홀로요리 15 : 외롭지 않은 찹쌀팝콘과 올리브 도미구이

    Date2019.11.30 Views115
    Read More
  10. 현우진의 홀로요리 14 : 토마토-고추장 치킨 스튜

    Date2019.10.30 Views1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